수원시, "열린어린이집 통해 안전한 보육 환경 조성한다"
수원시, "열린어린이집 통해 안전한 보육 환경 조성한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열린어린이집’으로 안심할 수 있는 보육 환경 조성한다


수원시는 14일 관내 어린이집 102개소에 ‘2019 열린어린이집’ 선정 지정서를 전달했다.

열린어린이집으로 선정된 곳은 지난달 신규 선정한 어린이집 22개소, 지난해에 이어 올해 재선정한 어린이집 45개소, 2년 연속 재선정한 어린이집 35개소 등이다.

보건복지부가 주관하는 열린어린이집 사업은 부모가 어린이집 운영에 참여하도록 해 안심할 수 있는 보육 환경을 조성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새롭게 선정된 어린이집은 오는 2020년 10월까지, 재선정된 어린이집은 2021년 10월, 2년 연속 재지정된 어린이집은 2022년 10월까지 열린어린이집으로 지정ㆍ운영된다.

시는 개방성과 참여성, 지속가능성, 다양성 등을 평가해 매년 10월 열린어린이집을 선정하고 있다.

권찬호 시 복지여성국장은 “열린어린이집은 가정과 어린이집이 소통할 수 있는 곳”이라며 “부모가 아이를 믿고 맡길 수 있는 보육 환경을 조성하는 데 최선을 다해달라”고 말했다.

 

정민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