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 ‘장애인 평생교육 지원 조례’ 제정
광명시, ‘장애인 평생교육 지원 조례’ 제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명시는 장애인 평생학습권 보장을 위해 ‘광명시 장애인 평생교육 지원에 관한 조례’를 공포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조례 제정은 시가 지난해 9월 평생학습원 내 장애인평생학습센터를 운영하면서 장애인 관계자들의 의견을 반영한 결과다.

시는 이 조례를 기반으로 장애인 평생학습권 보장과 장애인을 위한 유형별, 맞춤형 평생학습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먼저 시는 장애인, 지역주민, 장애인 단체 대표 및 종사자 등 20여 명이 참여하는 ‘장애인평생교육운영위원회’를 구성해 연 4회 이상 정기회의를 개최, 장애인 평생학습에 대한 운영 방향과 사업추진에 대한 구체적인 방안을 마련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평생학습원이 내년 1월 철망산 평생학습센터(지하 2, 지상 4층)로 이전하면, ‘장애인 전용 평생학습실(3층, 132㎡)’을 별도로 마련할 계획이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위대한 도시는 위대한 시민이 만들고, 위대한 시민은 평생학습이 만든다”며 “누구나 차별 없이 장애인과 비장애인 모두 동등한 평생학습권을 보장받아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현재 광명시 장애인 인구는 1만3천648명으로 전체인구 31만 9천여 명 대비 약 4%를 차지하고 있다.

 

광명=김용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