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군 청운면, 홍천군 남면과 광역철도 유치 위해 자매결연 협약
양평군 청운면, 홍천군 남면과 광역철도 유치 위해 자매결연 협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운면은 홍천군 남면과 자매결연을 맺고 광역철도 유치를 위해 공동대응하가로 협약을 체결했다.
청운면은 홍천군 남면과 자매결연을 맺고 광역철도 유치를 위해 공동대응하가로 협약을 체결했다.


양평군 청운면(면장 구문경)과 홍천군 남면은 지난 14일 자매결연 협약식을 체결했다.

이날 행사는 지역 상생발전을 위한 협약식으로 광역철도망 구축을 위한 ‘용문-홍천 간 철도유치의 청운면-남면 공동 추진위원회 발대식’도 함께 열렸다.

남면사무소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면장, 이장단, 사회단체장, 이혜원ㆍ전진선 양평군의원과 이종인 경기도의원 등 100여 명이 참석했다.

양측은 지역의 통폐합 소멸위기 속에 봉착하고 있는 양 지역의 경제, 교육, 문화 등의 상생 협력관계 구축과 함께 수도권 광역철도망 구축계획에 전략적이고 선제 대응 방안을 마련하는 데 뜻을 모았다.

구문경 청운면장은 “홍천군과의 자매결연을 통해 양 기관이 더욱 발전된 모습으로 가기 위해 한 발짝 더 다가간 뜻깊은 행사였다”며 “앞으로도 긴밀한 협조를 통해 지역발전과 함께 광역철도가 유치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양평=장세원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