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내년 예산 1조8천366억원 편성
평택시 내년 예산 1조8천366억원 편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택시는 2020년도 예산안을 올해 1조6천623억원보다 1천743억원(10.5%) 증가한 1조8천366억원을 편성, 시의회에 상정했다고 18일 밝혔다.

이중 일반회계는 1조4천627억원으로 전년 1천427억원대비, 10.8% 증가한 규모이며 특별회계는 3천739억원으로 전년 대비 9.2% 증가한 수치다.

일반회계 주요 세입분야는 내년도 지방세ㆍ세외수입 등 자체재원에 6천63억원, 지방교부세ㆍ조정교부금 2천674억원, 국ㆍ도비보조금 등 의존재원 4천940억원, 기타 보전수입 950억원 등이다.

일반회계 세출은 자체사업에 7천877억원을 편성하고 이중 정책사업에 5천602억원, 행정운영비에 1천781억원, 특별회계 등에 494억원을 편성하고 국ㆍ도비보조사업에 6천750억원을 편성했다.

세출 분야별로는 전체의 36%인 5천254억원을 복지ㆍ보건 분야에 편성하는한편 환경분야에도 전년대비 46% 증가한 1천403억원을 편성했다.

시는 이와함께 2020년 5대 중점분야인 ▲삶의 질이 높은 도시에 2천620억원 ▲풍요로운 경제도시에 1천155억원 ▲배려중심 복지도시에 5천157억원 ▲안전하고 편리한 도시에 1천842억원 ▲시민과 소통하는 균형발전도시에 3천853억원을 각각 편성했다.

김이배 기획조정실장은 “이번 예산편성은 지방세수 감소와 복지재정 부담 증가 등으로 어려운 여건이었으나 적극적인 국ㆍ도비 확보 노력에 따른 의존재원의 증가 등으로 전년대비 증액 편성됐다”고 말했다.이번 예산은 평택시의회의 심도있는 심의를 거쳐 오는 12월19일 확정될 예정이다.

평택=최해영ㆍ박명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