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관광·마이스 분야 싱크탱크 ‘인천 관광·마이스 포럼’ 창립
인천시, 관광·마이스 분야 싱크탱크 ‘인천 관광·마이스 포럼’ 창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가 관광·마이스 분야 싱크탱크를 출범한다.

시는 오는 29일 연수구 송도컨벤시아에서 가칭 ‘인천 관광·마이스 포럼’을 창립한다고 19일 밝혔다.

시는 관광·마이스 전문가 인적네트워크 구축으로 관련 정책 추진시 자문·논의하고 중장기 비전 제시, 정책대안 발굴로 관광·마이스 산업 발전을 선도하려고 포럼을 만든다.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 송도 컨벤시아 2단계 등 관광·마이스 물리적 인프라를 극대화하겠다는 구상이다.

시는 이 포럼을 관광 마이스 전문가들로 구성할 계획이다. 시는 행정부시장과 민간 포럼위원장 등 30여명 내외로 구성할 방침이다. 초대 민간 포럼위원장에는 김종민 전 문화관광부 장관이다. 또 위원들엔 교수와 연구원 등이며, 이들의 임기는 2020년부터 2021년까지 2년이다.

시는 포럼 사무국을 투모로우시티 2층에 문을 열 예정인 ‘인천 마이스지원센터’에 둘 예정이다. 포럼은 인천관광공사가 시로부터 위탁 받아 운영한다.

조인권 문화관광국장은 “이번 포럼 구성이 관광·마이스 분야의 기초통계자료를 확보하는 등 인천의 싱크탱크 역할을 할 것이다”며 “특히 취약한 중앙정부와 인천시 간 네트워크는 물론 인천의 네트워크까지 보완할 것”이라고 했다.

한편, 마이스는 기업회의, 박람회 등 부가가치가 큰 복합 전시 산업을 의미한다.

안하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