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시 인창동 민간단체들, 릴레이 연탄 후원으로 훈훈한 이웃사랑 실천
구리시 인창동 민간단체들, 릴레이 연탄 후원으로 훈훈한 이웃사랑 실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리시 인창동 지역 민간단체들이 쌀쌀한 날씨도 아랑곳하지 않은 채 독거노인이나 저소득층을 대상으로 사랑의 연탄 나눔 봉사 등 다양한 나눔 활동으로 행복 온도를 높이고 있다.

엄지태권도(관장 박대교)는 최근 관내 독거노인을 위해 써달라며 연탄 500장을, 시민경찰봉사회(회장 정지영)는 어려운 이웃을 위해 연탄 1천 장을 인창동행정복지센터에 쾌척했다.

또 구리여자고등학교(교장 박정옥)와 우자클럽(회장 손승렬)도 각각 연탄 1천 장을 전달하는 등 지금까지 4개 단체가 총 3천500장의 연탄을 후원했다.

이같은 연탄 후원은 어린이, 봉사단체 회원, 교직원과 학생, 사진작가 등 다양한 계층에서 자발적으로 이뤄져 그 의미를 더하고 있다.

김진희 인창동장은 “항상 이웃사랑의 실천을 보여주는 민간단체 모든 분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민간단체가 보여준 나눔의 손길을 이어받아 소외된 이웃이 없도록 적극적인 복지행정을 펼치겠다”고 밝혔다. 구리=김동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