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공항공사 국제민간항공기구 국제표준 인증 획득
인천공항공사 국제민간항공기구 국제표준 인증 획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국제공항공사는 한국공항공사와 함께 개발한 ‘공항 일반구역 보안관리 (Airport Landside Security)’ 교육과정이 UN 산하 국제민간항공기구(ICAO)로부터 전 세계 표준 교육과정 인증을 획득했다고 20일 밝혔다.

인천공항공사와 한국공항공사가 공동 개발한 항공보안 교육과정이 국제기구인 ICAO로부터 전 세계 표준 인증을 획득함에 따라 국내 공항의 항공보안 역량을 세계적으로 알렸다.

이번 교육과정은 오는 2020년부터 본격적으로 운영될 예정이다.

또 앞으로 국제민간항공기구(ICAO)와 함께 동남아, 아프리카, 남미 등 개발도상국의 항공보안 발전을 위한 국제 협력 프로그램으로도 활용될 예정이다.

양 공사가 공동 개발한 첫 번째 교육 협력 프로젝트인 이 교육과정은 공항 내 승객 또는 일반인이 이용 가능한 공항 일반구역(Landside :일반인의 출입이 가능한 지역)에서 테러 및 보안사고 발생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국제 추세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자 개발했다.

교육은 5일 과정으로 진행되며 ICAO 체약국이 공항보안을 위해 의무적으로 도입해야 하는 공항 내 보안 조치와 이에 필요한 핵심역량을 담고 있다.

특히, ICAO 부속서 등 항공보안 국제규정을 바탕으로 국제기준뿐만 아니라 양 공항공사가 축적한 다양한 현장 우수 사례를 교육 콘텐츠로 구성함으로써 대한민국의 공항보안 핵심 노하우를 총망라 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구본환 인천국제공항공사 사장은“공항 일반구역 보안관리 과정이 국제민간항공기구(ICAO)로부터 국제 표준 인증을 받음에 따라 대한민국의 세계적인 공항운영 노하우를 다시 한 번 입증 했다”며 “인천공항공사는 그동안 축적한 공항 운영기법을 바탕으로 다양한 국제 표준 교육과정을 개발함으로써 전 세계 항공산업 발전에 이바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송길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