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고액ㆍ상습 체납자 2천884명 명단 공개
경기도, 고액ㆍ상습 체납자 2천884명 명단 공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경기도청 전경

경기도는 20일 1천만 원 이상의 지방세를 1년 이상 내지 않은 고액ㆍ상습 체납자 2천884명(개인 2천294명, 법인 590개)의 명단을 홈페이지와 도보를 통해 공개했다. 총 체납액은 개인 1천54억 원, 법인 408억 원 등 모두 1천462억 원이다.

체납액이 가장 많은 법인은 용인시에 있는 A사로, 지방소득세 등 38건 67억 원을 내지 않았다. 개인 최고액 체납자는 성남시에 사는 김모씨로, 담배소비세 추징분 등 3건 27억 원을 납부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도는 2007년부터 고액체납자 명단을 매년 공개하고 있다. 올해 공개된 2천884명을 포함해 아직 지방세를 납부하지 않아 도 홈페이지 등에 명단이 남아있는 고액체납자는 2만 6천1명에 달한다. 이들이 내지 않은 지방세 총액은 1조 5천558억 원이다.

도 관계자는 “고액ㆍ상습체납자는 강력한 행정 제재와 함께 재산압류, 가택수색, 강제공매 등 절차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여승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