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접 市道와 협력 점진적으로 확대
인접 市道와 협력 점진적으로 확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와 충청남도가 지역상생발전을 위한 세부협력사업 협약을 체결한 가운데 강원도, 충청북도 등 도 인접 광역자치단체와의 협력 사업도 점진적으로 추진될 전망이다.
손학규 경기지사는 28일 “일부에서 타 광역단체로 상생발전 협약을 확대할 것으로 알리고 있지만 앞으로 많은 일을 벌일 것이 아니다”라고 밝혔다.
이날 오전 손 지사는 경기중기센터에서 열린 기우회 정례회의에 참석 “하나를 해도 잘하는 것을 보여주고 신뢰를 쌓아가고 모범을 보이고 그것을 통해 상생발전해 나갈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손 지사는 “우리나라는 끝없이 대결하고 분열하고 갈등을 조장하는 반목의 시대를 마감해야 한다”며 “정부가 나서서 분열·갈등을 조성하는 것이 현실이었다”고 수도권 역차별 정책에 대한 대안으로서 상생발전 협약 체결을 제시했다.
이같은 손 지사의 속도 조절은 충남과의 상생발전협약에 대해 당 일각에서 대권행보를 위한 포석으로 바라보는 시각과 함께 불필요한 오해를 피하기 위한 방안으로 여겨지고 있다./김동식기자 dosikim@kgib.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