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흥갯벌 해양보호구역 관리체계 만든다
시흥갯벌 해양보호구역 관리체계 만든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지방해양수산청은 오는 3일 경기도 시흥 갯벌생태공원 생태습지관에서 ‘시흥갯벌 해양보호구역 관리기본계획 재수립’ 연구용역 최종보고회를 한다고 1일 밝혔다.

시흥갯벌은 내륙 깊숙이 들어온 나선형 형태인 내만형 갯벌로, 갯골의 경사가 급하고 지형이 특이하며 칠면초·퉁퉁마디·염생식물·붉은발 농게 등이 서식한다.

정부는 자연상태가 온전한 이곳을 2012년 2월 해양보호구역인 습지보호지역으로 지정해 관리하고 있다.

인천해수청은 총 46억원의 사업비를 들여 총 5년간 염색식물 보전 및 모니터링, 지역관리위원회 운영, 보호구역 특성을 고려한 해양생태관광활성화 방안 등 13개 사업에 대한 관리기본계획을 세운다.

정진일 인천해수청 해양수산환경과장은 “시흥갯벌의 특화된 관리기본계획을 도출하도록 재수립과정에서 지역사회와 전문가의 의견을 적극적으로 수렴하겠다.”며 “지역 주민이 직접 참여해 정책의 단계별 계획을 조정할 예정인 만큼, 적극적인 관심과 동참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이민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