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인선 복선전철 수원역~한대앞역 구간, 궤도연결 끝… 2020년 개통 목표
수인선 복선전철 수원역~한대앞역 구간, 궤도연결 끝… 2020년 개통 목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철도시설공단은 수원~인천 복선전철(수인선) 건설사업의 수원역~한대앞역 구간(3단계, 총연장 19.9㎞) 궤도연결을 마쳤다고 1일 밝혔다.

공단은 이 사업 궤도의 교량과 토공 구간(흙을 쌓거나 파낸 구간)은 경제성이 우수한 자갈 궤도로 부설하고, 지하 구간은 소음ㆍ진동과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콘크리트 궤도로 시공했다.

수인선은 지난 1937년 협궤열차 운행을 시작해 1995년 폐선된 이후 복선전철 건설계획에 따라 2012년 오이도역∼송도역(1단계) 구간, 2016년 송도역∼인천역(2단계) 구간을 우선 개통한 상황이다.

장봉희 한국철도시설공단 수도권본부장은 “수원역∼한대앞역 구간 공사를 연말까지 마치고 2020년 종합시험 운행을 거쳐 제때 개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연우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