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탠포드 연구센터, 2020년 하반기 송도 인천글로벌캠퍼스 들어선다
스탠포드 연구센터, 2020년 하반기 송도 인천글로벌캠퍼스 들어선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일(현지시각) 미국 캘리포니아 스탠포드 대학교에서 열린 인천글로벌캠퍼스 내 연구센터 설립과 관련한 협약식에 참석한 이원재 청장(사진 중앙)과 스탠포드 대학 관계자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 제공
지난 2일(현지시각) 미국 캘리포니아 스탠포드 대학교에서 열린 인천글로벌캠퍼스 내 연구센터 설립과 관련한 협약식에 참석한 이원재 청장(사진 중앙)과 스탠포드 대학 관계자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 제공

미국 스탠포드 대학교 연구센터(SCIGC)가 2020년 하반기 송도국제도시 인천글로벌캠퍼스에 들어선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지난 2일 오후(현지시각) 미국 캘리포니아에서 스탠포드 대학교와 연구소 설립에 대한 입주·지원 협약을 했다고 4일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이원재 청장과 스탠포드 공대 학장, 도시환경공학부 부교수, 국제협력처장 등 대학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연구센터는 스마트시티 기술, 도시 환경 등 다양한 분야의 연구를 수행하며 국내 대학 및 관련 기관과도 공동 프로젝트를 추진할 예정이다.

인천경제청은 연구센터가 개소하면 연세대와 서울대 등 국내 유명 대학 및 기업과의 스마트시티 기술 공동 연구 등의 협업을 기대하고 있다.

또 국내 첨단 정보통신기술(ICT)과 송도의 스마트시티 인프라 등을 접목하면 산업 경쟁력도 한층 더 강화할 것으로 내다봤다.

이 청장은 “실리콘밸리 산학 협력의 근간인 스탠포드 대학 부설 연구센터가 국내에 들어선다는 것은 매우 뜻깊은 일”이라며 “스탠포드대 연구센터 개소를 통해 인천 글로벌캠퍼스의 혁신 교육 체제도 더욱 공고해질 것“이라고 했다.

이어 “인천 지역의 발전과 산·학·연 협력 활성화를 위해서 함께 힘써주길 바란다”고 했다.

한편, 송도 인천글로벌캠퍼스에는 뉴욕주립대, 조지메이슨대, 겐트대, 유타대 등 해외 5개 대학이 운영 중이다.

강정규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