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 민통선 멧돼지 폐사체서 돼지열병 바이러스 검출
파주 민통선 멧돼지 폐사체서 돼지열병 바이러스 검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환경과학원은 파주의 민간인 출입통제선(민통선) 내에서 발견된 멧돼지 폐사체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바이러스가 검출됐다고 4일 밝혔다.

폐사체는 지난 3일 오후 1시께 파주 민통선 내 밭에서 주민이 발견해 신고했다.

파주시는 표준행동지침에 따라 시료를 채취한 뒤 현장을 소독하고 폐사체를 매몰했다. 이로써 멧돼지의 ASF 확진은 전국적으로 37건으로 늘었다. 파주에서는 14번째다.

국립환경과학원 관계자는 “당분간 감염된 멧돼지 폐사체가 추가로 발견될 수 있다”고 말했다.

파주=김요섭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