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주대병원 간호ㆍ간병통합서비스 병동 56병상 추가 개소, 운영 돌입
아주대병원 간호ㆍ간병통합서비스 병동 56병상 추가 개소, 운영 돌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주대병원(병원장 한상욱)은 외과적 수술 환자를 위한 간호ㆍ간병통합서비스 병동(7층 동병동) 56병상 추가 개소식을 지난 4일 열고, 본격적인 운영에 돌입했다.

아주대병원은 지난 2016년 12월 간호ㆍ간병통합서비스 병동(13층 서병동)에 47병상 운영을 시작으로 올 6월 30병상 추가 운영했다. 이번에 56병상을 추가 개소하면서 총 133개의 간호ㆍ간병통합서비스 병상을 운영한다.

이번에 새롭게 문을 연 7층 동병동 간호ㆍ간병통합서비스 병동은 면담실, 휴게실, 교육실 등의 시설과 환자진료 및 안전에 만전을 기할 수 있는 최신 장비 등을 구비하는 등 환자치료에 최적의 시스템을 갖췄다.

간호ㆍ간병통합서비스 병동은 간호사와 간호조무사, 간병도우미 등이 입원 환자의 전문 간호ㆍ간병서비스를 24시간 전담하는 시스템이다. 개별적으로 간병인을 두거나 보호자가 환자를 간병하지 않아도 되는 ‘보호자 없는 병실’로 운영한다.

정자연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