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윤지, 둘째 임신 축하에 "맘이 들떠요" 감사 인사
이윤지, 둘째 임신 축하에 "맘이 들떠요" 감사 인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이윤지. 인스타그램
배우 이윤지. 인스타그램

배우 이윤지가 둘째 임신 축하에 감사 인사를 전했다.

이윤지는 1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축하전화에 맘이 들떠요"라며 "라돌이 갖기까지 함께 내 일처럼 응원해준 나의 '엄마'들. 당신과 당신. 그리고 당신. 진심으로 감사드려요"라는 글을 남겼다.

이윤지는 "아기를 간절히 기다리는 모든 엄마 아빠들에게 제 마음을 가득 담아 보내고. 기도 중에 기억할게요 꼭"이라며 응원의 말도 전했다.

함께 공개된 사진에는 이윤지가 축하 전화를 받는 듯 환한 표정으로 통화를 하고 있다.

이윤지는 지난 9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 출연해 첫째 딸 라니 출산 이후 세 차례의 유산을 겪었다고 고백했다. 하지만 이내 뱃속 건강한 아이의 모습을 확인하고는 안도하며 크게 기뻐했다.

이윤지는 지난 2014년 2세 연상의 치과의사 정한울과 결혼해 이듬해 11월 첫째 딸 라니 양을 낳았다. 현재재 둘째 임신 5개월 차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