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퇴촌면, 따뜻한 이웃사랑의 손길 이어져
광주시 퇴촌면, 따뜻한 이웃사랑의 손길 이어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수배드민턴클럽

광주시 퇴촌면에 연말연시를 맞아 어려운 이웃을 위한 사랑의 손길이 이어지고 있다.

퇴촌면 생활개선회(회장 유경숙)은 지난 10일 퇴촌면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소외계층을 위해 써달라며 제17회 토마토축제 판매부스 운영 수익금 50만 원을 기탁했다.

또한, 이날 광수배드민턴클럽(회장 김성태)도 소년소녀가장을 위해 써달라며 100만 원을 기탁했다. 광수배드민턴클럽은 회원들의 물품을 판매한 수익금을 전달한 것으로 그 의미를 더했다.

유근창 퇴촌면장은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한 자발적인 온정의 손길에 퇴촌면민을 대표해 감사드린다”면서 “기탁한 성금은 퇴촌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저소득 특화사업 및 소년소녀가장을 위해 소중하게 사용하겠다”고 말했다.

▲ 광주시 퇴촌면, 따뜻한 이웃사랑의 손길 이어져(퇴촌면생활개선회)
퇴촌면생활개선회

광주=한상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