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문화재단, ‘월곶 저잣거리 역사문화 축제’ 개최
김포문화재단, ‘월곶 저잣거리 역사문화 축제’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포문화재단(대표이사 최해왕)은 오는 21일 월곶면 군하1리(월곶생활문화센터 앞) 일대에서 ‘월곶 저잣거리 역사문화 축제’를 개최한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축제는 김포의 대표 역사문화자원인 월곶면을 중심으로 조선시대 월곶 저잣거리를 재현하고 전통의 현대적 해석을 통해 시민과 지역민이 함께 참여할 수 있는 축제로 구성될 예정이다.

올해 2회를 맞는 이번 행사는 옛 통진현으로 월임하는 부사가 ‘오리정’에서 옷을 갈아입고 문묘에 들게 되었다는 역사적 사실을 바탕으로 통진 도호부 부사의 도임행렬 재현 퍼레이드가 진행된다.

도임행렬을 시작으로 월곶 저잣거리 역사문화 축제 개막식과 한국민속촌 거리퍼레이드, 브라질 타악기 그룹 라퍼커션 거리퍼레이드, 시민 노래자랑이 이어 펼쳐진다.

또 오후 2시부터 열리는 월곶 역사문화 축제 축하공연에는 가수 현숙 초청공연이 함께할 예정으로 더욱 풍성한 행사가 기대되고 있다.

특히 예로부터 역병을 물리치고 사람들의 마음을 편안하게 해주었다는 ‘김포 통진 별상굿’이 시민의 건강과 평안을 기원하는 의미로 진행돼 한해를 건강하게 마무리하고 새해를 맞이하는 뜻깊은 시간을 함께한다.

이와 더불어 월곶면 주민들이 직접 재배한 농산물 등을 구매할 수 있는 직거래 마당과 장터 음식을 맛볼 수 있는 먹거리 마당이 운영되며 한복체험, 플리마켓 등 시민들이 자유롭게 참여할 수 있는 체험존까지 다채롭게 구성된다.

최해왕 대표는 “월곶면은 조강포구로 가는 길목에 위치해 번성했던 대표적인 역사문화마을”이라면서 “이번 축제를 통해 과거 김포의 경제와 문화를 선도했던 월곶면 군하리의 역사문화가치 알리는 특별한 시간이 될 것”이라며 많은 시민들의 참여를 당부드린다”고 전했다.

축제와 관련한 자세한 문의는 관광콘텐츠팀으로 하면된다.

김포=양형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