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진모 해킹 피해…카톡 대화 내용 유출?
주진모 해킹 피해…카톡 대화 내용 유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주진모. 화이브라더스코리아
배우 주진모. 화이브라더스코리아

배우 주진모가 휴대전화 해킹 피해를 입은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그의 것으로 추정되는 SNS 메신저 대화 내용이 유출돼 논란이 커지고 있다.

10일 오후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주진모의 카카오톡 대화 내용으로 추정되는 게시물이 올라와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게시물에는 여성들의 사진과 이들을 평가하는 듯한 발언들이 끊임없이 이어지고 있다. 대화 내용 중에는 대중에게 익숙한 이름들도 등장했다.

문제의 게시물이 인터넷과 각종 SNS를 타고 일파만파 퍼지면서 네티즌들의 비난도 끊이지 않고 있다. 여전히 추정일 뿐이지만, 사실상 대화 당사자 중 한 명이 주진모라고 판단한 이들이 대부분이다. 결국 주진모의 소속사가 지난 7일에 이어 다시 한 번 공식입장을 내놨다.

소속사 화이브라더스코리아는 이날 "당사는 (문제의 대화 내용이) 유포된 정황을 포함한 일련의 상황에 대해 수사기관에 정식으로 수사를 의뢰하고 강경한 법적 대응을 할 방침"이라며 "따라서 위와 같은 유포 등 행위를 자제해 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어 "속칭 '지라시'를 작성하고 이를 게시, 또는 유포하는 모든 행위는 법적 처벌 대상이다"라며 "현재 무분별하게 배포되고 있는 관련 내용을 어떠한 경로라도 재배포 및 가공 후 유포 시 당사는 법무법인을 통해 강력하게 법적인 조치를 취하고 책임을 물을 예정"이라고 경고했다.

한편, 휴대전화 해킹 피해는 주진모 외에도 배우, 아이돌가수, 감독, 유명 셰프 등 다수의 유명인들이 입은 것으로 파악됐다. 관련 보도에 따르면 해커는 이들의 휴대폰에 저장된 문자, 영상, 사진 등을 빌미로 적게는 5,000만원부터 10억원까지 고액의 대가를 요구한 것으로 알려졌다. 실제 피해자 중 한 아이돌은 동영상 유출 피해를 우려해 실제로 돈을 건넨 것으로 전해졌다.

현재 경찰은 다수의 연예인들이 연루된 스마트폰 해킹 및 협박 피해 사건 수사에 나섰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