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석준 “올해 이천 관련 국비확보액 중 국회 차원 순증 예산만 347억”
송석준 “올해 이천 관련 국비확보액 중 국회 차원 순증 예산만 347억”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국비 차원에서 순증 된 이천관련 예산이 347억 4천만 원이고, 순증예산 총액은 3천949억 원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20일 자유한국당 경기도당위원장 송석준 의원(이천)에 따르면, 올해 국비 중 국회차원에서 순증 시킨 이천관련 예산은 ▲성남~장호원 6-1공구 착공비 2억 ▲이천 베트남 참전기념탑 건립 1억 9천600만 원 ▲동이천IC 건립 10억 ▲이천~문경 철도건설 297억 ▲이천시 노후하수관로정비 10억 ▲ 농어촌마을하수도정비 이천송계 10억 ▲농어촌마을하수도정비 장호원 6억 4천400만 원 ▲송계 공공하수처리시설증설 10억으로 347억 4천만 원이다.

국회 차원 순증예산이란 당초 정부안에는 없었던 사업을 국회 심의과정에서 증액시킨 예산을 의미한다.

올해 국비예산 중 국회 차원에서 순증 시킨 사업의 예산 총액도 ▲성남~장호원 6-1공구 착공비 2억 ▲이천 베트남 참전기념탑 건립 1억 9천600만 원 ▲동이천IC 건립 10억 ▲이천~문경 철도건설 3천797억 ▲이천시 노후하수관로정비 51억 4천600만 원 ▲ 농어촌마을하수도정비 이천송계 37억 2천900만 원 ▲농어촌마을하수도정비 장호원 19억 6천400만 원 ▲송계 공공하수처리시설증설 29억 6천800만 원으로 3천949억 300만 원에 이른다.

또한 앞으로 내시예정인 반도체 세라믹 테스트베드 구축예산 중 이천관련 예산이 확정되면 국회 차원의 순증예산과 총액은 더 늘어날 전망이다.

송 의원은 이천 관련 국비확보를 위해 당초 정부안에는 없었던 예산을 국회 차원에서 증액시키기 위해 국회예산심사과정에서 기획재정부,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와 긴밀한 협의를 거쳤던 것으로 알려졌다.

송 의원은 “중앙부처에서 지자체로 예산 내시가 완료되지 않아 앞으로 이천관련 예산은 더 늘어날 예정”이라며“이천 발전을 위한 국비확보를 위해 끝까지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재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