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천소방서, 음식점 주방엔 K급 소화기 반드시 비치해야
과천소방서, 음식점 주방엔 K급 소화기 반드시 비치해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주방용 소화기

과천소방서(서장 정훈영)는 주방에서 자주 발생하는 식용유 화재의 피해를 막기 위해 음식점, 다중이용업소 등에 주방용 K급 소화기 1개 이상을 비치하도록 적극적으로 권장하고 있다.

소방서에 따르면 식용유는 화재 발생 시 일반 소화기로 불꽃을 제거해도 다시 불이 붙을 수 있는 위험이 있기 때문에 재발화를 차단하는 주방용 소화기(K급)를 사용해야 한다. K급 소화기는 대상물 발화온도를 30도 정도 낮추는 냉각 효과와 함께 소화약제 방출 시 비누거품을 형성해 액체 표면을 덮는 질식 효과를 갖추고 있어 주방 화재에 효과적이다.

정훈영 소방서장은 “식용유 화재는 대형화재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에 음식점 등 다중이용시설은 반드시 K급 소화기를 비치해 화재에 대비해야 한다”고 말했다.

과천=김형표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