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계원 “이용주 민주당 입당 반대, 여수시민 우롱 말라”
조계원 “이용주 민주당 입당 반대, 여수시민 우롱 말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 여수갑에 출사표를 던진 더불어민주당 조계원 예비후보가 같은 선거구 현역인 무소속 이용주 의원을 강도 높게 비판하고 나섰다. 조 예비후보는 이 의원이 과거 국민의당으로서 민주당을 괴롭혔다고 주장하며 이 의원의 민주당 입당을 반대했다.

조 예비후보는 22일 보도자료를 통해 “이용주 의원이 (민주당 입당 기자회견에서) 파란 옷을 깜빡했다는 얘기를 듣고 아연실색했다”며 “그렇게 주동자로서 문재인 대통령과 민주당을 괴롭혔던 일도 깜빡했는지 묻고 싶다”고 꼬집었다.

이어 “당시 이용주 의원은 국민의당 공명선거추진단 단장을 맡으며, 자신의 인지도를 높이기 위해 그 어느 누구보다도 민주당과 대통령을 괴롭혀왔던 인물이었다”며 “민주당 입당해 힘을 보탠다는 이용주 의원의 말은 안타까운 수준 낮은 선거 꼼수다. 더 이상 민주당과 당원, 여수 시민들을 우롱하지 말 것을 강력히 경고한다”고 힘줘 말했다.

한편 조 예비후보는 경기도 정책수석을 지낸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최측근이다.

여승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