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미세먼지 저감 위한 소규모 방지시설 설치비 지원
고양시, 미세먼지 저감 위한 소규모 방지시설 설치비 지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고양시청 전경.사진=고양시

고양시는 올해 강화된 배출허용기준에 따라 방지시설의 개선이 필요한 사업장 등에 대기오염물질 저감을 위한 설치비의 90%를 지원한다고 18일 밝혔다.

시는 사업비 27억 원을 확보하고 ‘2020년 소규모 방지시설 설치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

지원대상은 관내 중ㆍ소기업 중 ‘대기환경보전법’에 따른 4~5종 사업장이며, 10년 이상 노후 방지시설을 운영 중인 사업장에 대해 우선 지원한다.

예산 여건에 따라 1~3종 중 중소기업에 해당하는 사업장은 추후 지원할 계획이다.

지원받은 사업자는 ▲해당 방지시설을 3년 이상 운영 ▲사물인터넷(IoT)기기를 의무적으로 부착해야 한다.

단, ▲대기배출시설 신설ㆍ증설에 따라 신규 방지시설을 의무적으로 설치해야 하는 사업장 ▲공공기관 및 공공시설에 설치하는 방지시설 ▲방지시설을 설치한 후 3년이 지나지 않았거나 최근 5년 이내 해당 방지시설 설치비를 정부(중앙, 지방)로부터 받은 방지시설은 지원 제외다.

지원 사업을 희망하는 사업자는 다음달 6일까지 경기도환경기술지원센터 홈페이지에 게재된 공고문을 참고해 경기도환경기술지원센터로 방문 또는 우편 신청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소규모 사업장의 방지시설 설치 지원사업을 통해 설치ㆍ개선비용의 90%를 지원하는 등 사업자의 경제적 부담을 줄이고 동시에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함께 노력하겠다”며 “사업장에서는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가 발령될 경우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대기배출시설 운영시간 단축 및 변경 등 저감조치를 자율적으로 적극 참여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고양=유제원ㆍ김민서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