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2020년 지방세 성실납세자 선정
광주시, 2020년 지방세 성실납세자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시는 성실납세자로 법인과 개인 15명을 선정했다고 19일 밝혔다.

시는 건전한 납세 분위기를 조성하고 납세 의무자의 자진납세 의식 고취로 자주재원 확보에 기여하기 위해 성실납세자를 선정하고 있다.

법인 성실납세자는 올해 1월 1일 기준 지방세 체납사실이 없고, 최근 5년 이상 매년 납부건수가 3건 이상으로 연간 500만원 이상을 납부기한 내에 전액 납부한 법인 261개 중 전산추첨 방식으로 5개 법인을 선정했다.

또 개인 성실납세자는 최근 5년 이상 매년 납부건수가 3건 이상으로 연간 300만원 이상을 납부기한 내에 전액 납부한 시민 809명 중 전산추첨 방식으로 10명을 선정했다.

법인과 개인 성실납세자에게는 성실납세자 인증서와 함께 1년간 시 공영 주차장 주차요금 면제, 시 금고 금융우대 등 각종 혜택이 주어진다.

시 관계자는 “지방세 납세의무를 성실히 이행해 주신 법인 및 시민들에게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앞으로도 성실 납세자에 대한 지원 시책을 계속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

광주=한상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