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코로나와의 전쟁 위해 신천지 전수조사합니다”
이재명 “코로나와의 전쟁 위해 신천지 전수조사합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이재명 경기도지사. 경기일보 DB
▲ 이재명 경기도지사. 경기일보 DB

 

신천지 교인 중심으로 코로나19가 대구ㆍ경북지역에서 확산하는 가운데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신천지 전수조사’를 추진한다.

이재명 지사는 20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신천지 신자를 중심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급격히 늘고 있다. 지역사회 감염확산을 저지하기 위해 신천지 신자들이 활동한 장소를 모조리 파악하고 신속한 방역활동을 전개할 예정”이라며 “신천지 교단에 요구한다. 모든 신천지 예배당을 즉시 폐쇄하고 일체의 집회와 봉사활동을 중단함은 물론 경기도 내 예배당과 집회ㆍ봉사활동 구역 등을 즉시 도에 신고하라”고 주문했다.

그러면서 이재명 지사는 “경기도는 해당 구역을” 방역조치하고 더이상 감염이 확산하지 않도록 활동 중단 여부를 밀착관리하겠다”며 “대구 집회에 참석한 신천지 교인들도 즉시 해당지역 보건소에 참석 사실을 신고하고 자가격리 등 능동적 대처에 협조해달라. 여러분의 자발적 참여가 지역사회 감염확산 여부를 좌우할 것”이라고 힘줘 말했다.

끝으로 이재명 지사는 “도민 여러분의 제보도 기다린다. 주위에 신천지 활동과 관련한 정보가 있으신 분들은 031-120으로 연락 주시기 바란다”며 “지역감염이 확산하지 않도록 구석구석 꼼꼼한 관리와 대응을 지속하겠다”고 강조했다.

여승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