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민규, 세계스프린트선수권 男 500m 2차 레이스 銅
차민규, 세계스프린트선수권 男 500m 2차 레이스 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020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스프린트선수권대회 남자 종합에서 3위에 오른 차민규(오른쪽).ISU 화면 캡쳐


한국 스피드스케이팅의 ‘간판’ 차민규(27·의정부시청)가 2020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스프린트선수권대회 남자 500m 2차 레이스에서 동메달을 획득했다.

평창 동계올림픽 500m 은메달리스트인 차민규는 1일(한국시간) 노르웨이 하마르에서 열린 대회 2일째 남자부 500m 2차 레이스에서 34초72를 기록, 신하마 타츠야(일본ㆍ34초39), 로랑 듀브릴(캐나다ㆍ34초56)에 이어 3위를 차지했다고 이인식 국가대표팀 감독이 알려왔다.

전날 1차 레이스에서 34초71로 5위에 머물렀던 차민규는 이날 2차 레이스에서 첫 100m기록이 9.80초로 전체 24명중 5위의 다소 부진했으나, 이후 속도를 높여 동메달을 획득했다.

이어 차민규는 1천m에서 1분08초73으로 4위를 차지하며 아쉽게 메달 획득에는 실패했지만 자신의 종목 최고기록을 작성했다.

이로써 차민규는 종합기록 2분18초425로 타츠야(2분17초465)와 듀브릴(2분17초700)에 이어 3위로 뛰어 오르는 쾌거를 이뤘다.

한편, 종합기록은 이틀동안 단거리 종목인 500m와 1천m를 두 차례 뛰어 기록을 합산해 순위를 가린다.

차민규는 전날 1천m 1차 레이스서는 1분09초26(11위)으로 부진했었다.황선학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