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국제음반산업협회 '글로벌 앨범 차트' 3위
방탄소년단, 국제음반산업협회 '글로벌 앨범 차트' 3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탄소년단. 빅히트엔터테인먼트
방탄소년단. 빅히트엔터테인먼트

그룹 방탄소년단이 한국 가수 최초로 국제음반산업협회에서 선정한 '글로벌 앨범 톱 10'에 2년 연속 올랐다.

19일(현지시간) 국제음반산업협회(IFPI)가 공식 홈페이지와 SNS 채널을 통해 발표한 '글로벌 앨범 차트(Global Album Charts 2019)'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은 'MAP OF THE SOUL : PERSONA' 앨범으로 '글로벌 앨범 차트' 3위를 차지했다.

이로써 방탄소년단은 2년 연속 한국 가수 최초로 글로벌 앨범 차트 '톱 10'에 이름을 올리게 됐다. 방탄소년단은 지난해 LOVE YOURSELF 結 'Answer'와 LOVE YOURSELF 轉 'Tear' 앨범으로 한국 가수 최초 글로벌 앨범 차트 2,3위를 나란히 차지했다.

국제음반산업협회는 "방탄소년단의 'MAP OF THE SOUL : PERSONA' 앨범은 자신감 넘치고 다양한 장르를 넘나드는 사운드로 음악 평론가들의 호평을 받았다"며, "전 세계적인 히트를 기록하며 한국 뿐만 아니라 미국, 영국, 캐나다, 호주, 뉴질랜드 등에서 한국 가수 최초로 1위를 기록했다"고 설명했다.

국제음반산업협회의 '글로벌 앨범 차트'는 매년 전 세계에서 판매되는 실물 앨범 판매량과 디지털 음원 다운로드 수치를 합산해 순위를 매겨 발표하는 차트이다.

이날 공개된 '글로벌 앨범 차트' 톱 10에는 방탄소년단의 'MAP OF THE SOUL : PERSONA' 앨범을 비롯해 아라시의 '5x20 All the BEST!! 1999-2019' 1위, 테일러 스위프트의 'Lover' 2위, 레이디 가가의 'A Star is Born OST' 4위, 빌리 아일리시의 'WHEN WE ALL FALL ASLEEP, WHERE DO WE GO?' 5위, 퀸의 'Bohemian Rhapsody' 6위, 에드 시런의 'No.6 Collaborations Project' 7위, 아리아나 그란데의 'thank u, next' 8위, 람슈타인의 'Rammstein' 9위, 비틀스의 'Abbey Road'가 10위에 선정됐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지난 2일, 국제음반산업협회가 뽑은 '글로벌 아티스트 톱 10'에도 이름을 올리며 전 세계적인 인기를 입증하고 있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