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서현, '학교2020' 여주인공 하차…김새론 캐스팅 물망
안서현, '학교2020' 여주인공 하차…김새론 캐스팅 물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안서현.
배우 안서현.

배우 안서현이 드라마 '학교2020' 여주인공 자리에서 내려오고 김새론이 새로운 캐스팅으로 물망에 오르고 있다.

20일 일간스포츠는 안서현이 KBS2 새 드라마 '학교2020'에서 하차했다고 보도했다. 일찌감치 출연이 확정됐고, 김요한과 만나 대본리딩까지 마쳤지만 갑작스레 하차가 결정된 것으로 알려졌다.

안서현의 하차는 그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금영과 태진. 첫만남. 감독님 찾기. 코치님, 상휴 삼촌"이라며 "#한상우 #안서현 #김요한 #학교가자"라는 글을 남긴 것만 봐도 얼마나 갑작스레 이뤄진 것인지 짐작할 수 있다.

안서현은 지난 19일 "이 또한 지나가겠지"라는 의미심장한 글과 함께 눈물이 그렁그렁 맺힌 영화 '옥자' 스틸컷을 공개하기도 했다.

안서현의 아버지는 하차 소식이 알려진 뒤 진행한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감독님과 최근까지 대본 리딩을 했기 때문에 하차는 생각해본 적이 없다"며 "심지어 수원에서 학교 다니는 서현이를 배려해 촬영 장소를 수원으로 잡기도 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최근 새 감독이 찾아와 계약을 하겠다고 했는데, 처음에 제시했던 방식과 완전히 다른, 사전에 얘기가 없던 내용이 담겨 있었다"며 "제작사가 계약서 작성을 질질 끌면서 미루다가 마치 우리가 하차를 결정한 것처럼 상황을 만든 것 같다"고 말했다.

한편, '학교2020'은 막 사회에 입문한 18세 전문계 고등학생들의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로, '동네변호사 조들호2' '흑기사' '내일도 칸타빌레'의 한상우 PD가 연출을 맡았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