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검단신도시 3차 노블랜드 리버파크' 27일 견본주택 열고 본격 분양 나서
'인천검단신도시 3차 노블랜드 리버파크' 27일 견본주택 열고 본격 분양 나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검단신도시3차 노블랜드 리버파크’ AB10블럭 조감도.
‘인천검단신도시3차 노블랜드 리버파크’ AB10블럭 조감도.

수도권 2기 신도시에 속하는 검단신도시에 ‘인천검단신도시3차 노블랜드 리버파크’가 27일 견본주택을 열고 분양을 시작했다.

검단신도시 3차 노블랜드 리버파크는 지하2층 ~ 지상 최고 29층 7개동, 전용면적 59㎡와 84㎡로 희소성이 높은 중소형 면적으로 구성해 총 722세대를 분양하는 단지다. 규모에 따라 59㎡ 492세대, 84㎡ 230세대이다. 앞서 성황리에 분양을 마친 1차(1천279세대) 및 2차(1천417세대)를 포함해 검단신도시에만 총 3천418세대의 대규모 브랜드 타운을 형성한다는 계획이다.

■ 검단신도시 내 법원 및 검찰청 설립 확정

지난 5일 국회 본회의에서 인천지방법원 북부지원 · 인천지방검찰청 북부지청을 검단신도시에 신설하는 ‘각급 법원의 설치와 관할구역에 관한 법률’ 개정안이 통과됐다.

이에 따라 인천지법 북부지원·인천지검 북부지청은 인천 서구 당하동 191 일원(검단신도시 1지구)에 약 4만6천㎡(지원·지청 각 2만3천㎡) 규모로 건립하며, 인천시 서구, 계양구, 강화군을 담당한다. 이는 검단신도시가 법원을 품은 프리미엄 도시라는 의미와 함께 앞으로 아파트 실수요자 증가 등에 따른 가치를 기대할 수 있다.

■검단신도시 내 희소성 높은 59㎡

1인 가구가 증가하면서 각광받고 있는 59㎡ 이하 타입은 검단신도시에서 약 2%정도만 공급된 희귀 물량이다. 지금까지 검단신도시에 공급된 1만 6천951가구(2018년~현재 기준) 중 총 342가구만 59㎡이기 때문이다.

59㎡ 등 소형 아파트는 최근 1인 가구 증가 및 4인 가구 감소 추세에서는 수요가 높고, 무엇보다 낮은 분양가로 신도시의 쾌적한 주거 환경이 가능하다는 점에서 인기를 끈다.

이와 더불어 대방건설만의 광폭거실 및 서비스면적 특화설계를 적용해 거실 공간을 보다 넓고 여유롭게 사용할 수 있으며, 넓은 서비스 면적을 제공해 수요자에게 높은 만족도와 여유로운 주거환경을 제공한다.

■교통 호재

검단신도시의 가장 큰 호재라고 한다면 교통이다. 인천검단신도시3차 노블랜드 리버파크는 단지 앞 도보거리에 2024년 하반기 개통 예정인 인천지하철1호선 101역이 들어서 역세권 단지에다 인천 및 서울로의 빠른 접근이 가능하다. 또한 2023년 개통 예정인 검단-경명대로 도로를 통해 올림픽대로와 외곽순환도로의 접근이 수월해졌고, 원당-태리 간 광역도로 역시 같은 해 개통 예정으로 서울 진입이 한층 빨라질 것으로 보인다.

■살기 좋은 아파트

노블랜드 리버파크는 단지 바로 앞 유치원과 초등학교가 들어설 예정이라 아이를 둔 학부모들의 관심이 높다. 또한, 단지 앞으로 계양천이 흘러 수변뷰가 가능하며 하천을 따라 수변공원을 조성할 예정이라 검단신도시 내에서도 가장 친환경적이고 쾌적한 주거환경을 제공한다. 이 밖에도 중심상업지구 및 넥스트 콤플렉스(특별계획구역3)가 도보 5분 거리에 위치해 쇼핑몰, 키즈몰, 엔터테이먼트, 멀티플렉스, 스카이가든 등 가족을 위한 장소이자 다양한 업무시설과 비즈니스 호텔 등 상업 공간과 창의적 건출물이 들어설 예정이다.

한편, 대방건설은 2019년 시공순위 34위의 중견 건설사로 혁신적인 설계를 바탕으로 여러 신도시에서 성공적인 분양을 이끌고 탄탄한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