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 삼성, 자체 청백전 중계로 팬 축구 갈증 해소 나선다
수원 삼성, 자체 청백전 중계로 팬 축구 갈증 해소 나선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 삼성 자체 청백전 포스터. 수원 삼성
수원 삼성 자체 청백전 포스터. 수원 삼성

프로축구 K리그1 수원 삼성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인한 개막 연기로 축구에 목마른 팬들을 위한 자체 청백전 중계에 나선다.

수원은 27일 “ ‘아프리카 TV’와 손잡고 오는 28일 2시 화성클럽하우스에서 열리는 수원 선수단의 자체 청백전을 중계한다”고 밝혔다.

이번 중계는 코로나19로 K리그 개막인 연기된데 이어 해외 축구리그 마저 모두 중단된 상황에서 팬들의 갈증을 해소하고자 추진됐다.

수원은 아프리카TV를 통해 2회 중계 방송 일정을 잡았다. 자체 청백전에선 4대의 카메라가 배치되며 현역 스포츠캐스터인 김수빈ㆍ윤영주 캐스터(BJ중계해듀오)가 참여해 수준 높은 퀄리티의 영상을 송출할 예정이다.

아울러 코로나19로 스폰서십 시장이 위축된 상황에서 스폰서에 도움을 전하고 경기장과 같은 현장감을 살릴 수 있도록 하기위해 광고 배너도 설치 운영된다.

오동석 수원 단장은 “코로나19 사태로 수원 팬들과 스폰서, 그리고 모든 K리그 구성원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 격려와 극복의 의지를 담은 메시지 전달을 위해 자체 청백전 중계를 추진하게 됐다”면서 “이번 중계가 수원 팬들의 축구 갈증을 해소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이광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