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15총선 우리가 뛴다] 통합당 김학용, 이영찬 안성 후보 마스크 5천장 기부이어 급여 30% 반납
[4.15총선 우리가 뛴다] 통합당 김학용, 이영찬 안성 후보 마스크 5천장 기부이어 급여 30% 반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통합당 김학용 국회의원 후보와 이영찬 안성시장 후보가 코로나 19의 국가적 위기에 동참했다.

통합당 김학용 국회의원 후보와 이영찬 안성시장 후보는 지난 27일 이춘구 안성시장 권한대행을 방문, 지역 취약계층을 위해 써 달라며 마스크 5천 장을 전달했다.

이날 김ㆍ이 후보가 전달한 마스크는 코로나 19사태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사회 내 이웃과 취약계층의 건강과 안전 보호를 위해 마련했다.

또 통합당 김학용 국회의원 후보와 안정렬, 유광철, 유원형 시의원 등 4명은 어려움을 겪는 국민과 고통을 함께 나누고자 30%의 급여를 반납기로 했다.

이러한 이들의 기부 행렬은 코로나 19 여파에 따른 소외계층과 소상공인에게 따뜻한 희망을 안겨줘 국가적 위기 극복에 함께 동참하고자 했다.

김학용 국회의원은 “감염병 장기화로 전 국민이 고통을 받고 있고 나라가 큰 어려움에 처해 있는 만큼 정치인 한 사람으로서 고통을 나누고자 마스크를 기부하고 급여 30%를 반납하게 됐다.”라고 말했다. 안성=박석원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