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원태, 한진칼 사내이사 선임 성공
조원태, 한진칼 사내이사 선임 성공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이 한진그룹 경영권 분쟁에서 ‘3자 주주연합’을 상대로 한 주주총회 표 대결에서 승리했다.

따라서 한진그룹 지주사 한진칼의 사내이사에 재선임하면서 ‘조원태 중심 경영체제’를 굳혔다.

29일 한진그룹에 따르면 지난 27일 서울시 중구 한진빌딩에서 열린 한진칼 제7기 정기 주주총회에서 조 회장 사내이사 연임안은 찬성 56.67%, 반대 43.27%로 통과했다. 주총에는 의결권 행사 주식 총수 5천727만6천944주 중 주식 수 4천864만5천640주에 해당하는 3천619명(위임장 제출 포함)이 참석했다.

한진칼 이사회가 추천한 또 다른 사내이사 후보 하은용 대한항공 부사장 사내이사의 신규 선임안도 찬성 56.95%, 반대 42.99%로 통과했다. 반면, 주주연합이 추천한 사내이사 후보인 김신배 전 SK그룹 부회장의 사내이사 신규 선임안은 찬성 47.88%, 반대 51.91%로 부결했다. 배경태 전 삼성전자 부사장의 사내이사 신규 선임안도 찬성 43.26%, 반대 56.52%로 부결했다.

사외이사 선임안은 한진칼 이사회가 사외이사 후보로 추천한 김석동, 박영석, 임춘수, 최윤희, 이동명 후보에 대한 선임안은 모두 가결했다.

또 주주연합 측이 사외이사 후보로 추천한 서윤석, 여은정, 이형석, 구본주 후보에 대한 선임안은 모두 부결했다.

송길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