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 자매도시 중국린이시 란화그룹 마스크보내와
군포시 자매도시 중국린이시 란화그룹 마스크보내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포시와 자매도시인 중국 린이시 ㈜산동란화그룹이 코로나19 방역용 마크스 1만장을 시에 보냈다.

30일 시에 따르면 산동성 린이시 소재 ㈜산동란화그룹은 지난 19일 “경제협력 관계인 군포시 방역 업무에 도움이 되고 싶다”며 보건용 마스크를 보냈다.

시는 이 마스크를 코로나19 검사 및 방역 활동을 담당하는 선별진료소 의료진과 종사자들에게 우선 지급하고 확진자 가족이나, 확진자 이동 동선의 시설 관계자, 방역 담당자 등에게 수시 지급할 방침이다.

코로나19 검사 기관이나 확진자 발생 관련 시설, 확진자 가족 등은 개별적으로 보건용 마스크를 구하기 어렵다고 보고 란화그룹 기탁 마스크를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한대희 시장은 “란화그룹의 ‘우호와 지지, 협력의 마음을 담아 마스크를 보낸다’는 서한도 함께 받았다”며 “우호 교류의 성과로 도움을 받은 만큼, 시민 보호를 위해 더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시는 지난해 12월, 린이시에 군포지역 중소기업 9개사가 생산하는 제품 130종을 전시한 ‘군포관’을 시범 운영 중이다. 군포관은 산동란화그룹이 운영하는 수입상품성 내에 위치해 있다.

군포=윤덕흥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