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의회, 국외출장여비 2천500만원 전액 반납키로
의왕시의회, 국외출장여비 2천500만원 전액 반납키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왕시의회는 최근 의원 만장일치로 올해 공무 국외출장 여비 전액을 반납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시의회는 지난 2일 열린 제264회 긴급임시회가 끝난 뒤 의원간담회에서 의원 만장일치로 올해 공무 국외출장 여비 2천500만 원 전액을 반납하기로 했다.

시의회는 코로나19 여파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의 생활지원과 중소기업 지원시책추진을 위한 재원마련에 동참하기 위해 공무 국외출장 여비 전액 반납결정을 내렸다고 밝혔다.

반납 출장여비 2천500만 원은 2020년 제1회 추경예산에 반영해 코로나19 대응지원 관련 긴급예산으로 편성할 예정이다.

윤미근 시 의장은 “지역사회에 어려움이 있을 때 앞장서 모범을 보여야 하는 것이 우리의 책임이라고 생각한다”며 ”의왕시의회는 시와 협력해 코로나19 확산 방지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시의회는 2일 제264회 긴급임시회에서 의왕시가 제안한 재난기본소득 지급에 관한 근거 마련을 위해 ‘의왕시 재난기본소득 지급조례안’을 박형구 의원 대표발의로 의결했다. 의왕=임진흥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