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글와글 커뮤니티] 중고나라 사기에 대처하는 우아한(?) 방법
[와글와글 커뮤니티] 중고나라 사기에 대처하는 우아한(?) 방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고 거래 사이트 중고나라에서 스타일러를 주문한 한 누리꾼이 퍼즐이라는 황당한 상품을 받아 검찰에 고소하는 등 적극적인 대응에 나서기로 했다. 사진은 판매자가 올린 가짜 매물과 구매자가 실제 택배로 받은 물건. 온라인 커뮤니티
중고 거래 사이트 중고나라에서 스타일러를 주문한 한 누리꾼이 퍼즐이라는 황당한 상품을 받아 검찰에 고소하는 등 적극적인 대응에 나서기로 했다. 사진은 판매자가 올린 가짜 매물과 구매자가 실제 택배로 받은 물건. 온라인 커뮤니티

온라인 중고 거래 플랫폼 중고나라에서 사기를 당한 한 누리꾼이 의연한(?) 대처에 나섰다.

지난 27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라온 글에서 글쓴이는 "아내에게 선물할 생각에 조금 느슨한 생각을 했더니 어이없는 일이 생겼다"며 사기 피해 경험담을 털어놨다.

글쓴이는 지난 24일 중고나라에 올라온 유명 브랜드의 스타일러 제품을 발견했다. 새제품이라는 설명과 함께 시세보다 저렴한 가격인 47만원에 올라와 있었다.

판매자는 상품 사진과 함께 "직거래 가능하다. 택배 거래도 된다. 새상품 아닐 시, 제품 하자 있을 시 바로 환불해 드린다"는 친절한 설명도 덧붙였다. 여기까지 봐선 사기를 의심할 수 없었다.

문제는 주문을 한 이후였다. 그가 받은 택배는 사진 속 스타일러가 아니었다. 엉뚱하게도 싸구려 퍼즐이 도착한 것. 별다른 의심없이 거래를 진행했던 글쓴이는 황당했다.

글쓴이는 "나름 양심이 있는지 없는지는 모르겠지만, 앙증맞은 택배를 보내셨다. 동호수도 다르게 기입하고, 전화번호도 다르게 기입했다"며 "이런 걸 전문 용어로 죄질이 좋지 않다라고 표현한다. 어차피 작정하고 덤비신 분에게 드릴 말씀은 없고, 앙탈 한 번 부려본다"고 경고의 말을 전했다.

이후 본격적으로 글쓴이의 반격이 시작됐다. 다행히 판매자의 계좌는 정상이었다. 글쓴이는 "보내주신 택배 들고 검찰청에 고소 들어갈 예정"이라며 "검찰청에 고소하면 대략 3개월이면 소재 파악 될 거다. 계좌 살려두셨던데 어디 가시겠나"라고 판매자를 압박하기 시작했다.

여기서 끝이 아니었다. 글쓴이는 법적 처벌 이후의 절차에 대해서도 매우 친절(?)하고 자세하게 언급했다.

그는 "일단 잡혀서 처벌 받으시고 나면 제가 별도로 지급 명령을 신청해드릴 예정이다. 그리고 나서 한 7개월이 지나서 생각나면 '채무 불이행자 명부 등재신청'을 해드릴까 한다"며 "50만원도 안되는 돈이 이분(판매자) 인생에 어떤 나비효과를 선사해드릴 지 궁금하다"고 밝혔다.

해당 글을 접한 누리꾼들은 "중고나라 사기 여러번 당했다. 상습범들은 신분이 노출되도 배째라다. 잘 해결 되시길" "중고나라 거래는 가급적 안 하는 걸 추천" "돈 더주더라도 안전거래 해야 함" "나중에 후기 꼭 부탁" "잡기 쉽지 않겠지만, 계획한대로 하셨으면 좋겠다" 등 글쓴이를 응원했다.

중고 거래가 폭발적으로 늘어나는 상황에서 사기 피해도 급증하고 있는만큼 일부 사례를 중심으로 미리 파악해두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흔한 유형으로는 △연락처가 없는 경우 △직거래가 가능하다면서 거리가 멀어 힘들다고 하는 경우 △ 안전결제 등록해준다며 구매자 네이버 아이디 요구하는 경우 △ 안전결제 예금주 명이 영어로만 되어 있는 경우 등이다.

특히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을 하는 페이지가 등장하는 경우 절대로 아이디와 비밀번호를 입력해선 안된다. 로그인을 하는 순간, 자신의 의도와는 다르게 사기꾼에게 스스로의 개인정보를 넘길 수 있기 때문이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