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천리 노동조합, 취약계층에 쌀 128포 기탁
㈜삼천리 노동조합, 취약계층에 쌀 128포 기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종합에너지 기업인 ㈜삼천리 노동조합이 취약계층 지원을 위해 쌀 10㎏ 128포(350만 원 상당)를 오산시에 28일 전달했다.

㈜삼천리는 취약계층의 노후 가스 시설을 교체해주는 가스 안전 사랑 나눔, 친환경 캠페인 클린데이, 임직원 자원봉사 활동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는데 앞장서고 있다. 이날 기증된 쌀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저소득 독거노인 가구 등 오산시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전달될 예정이다.

조대현 삼천리 노동조합 위원장은 “지역사회와의 상생 발전과 고객에게 받은 사랑을 코로나19로 어려움에 처한 이웃들에게 조금이나마 돌려 드릴 수 있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도움이 필요한 분들을 위해 나눔 활동에 적극 동참하는 기업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곽상욱 시장은 “코로나19로 개인과 기업 모두 어려운 시기에 ㈜삼천리 노동조합의 기탁에 감사드린다”며 “복지 사각지대 분들을 잘 살피고 코로나가 하루빨리 종식되어 시민 모두가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오산=강경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