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남동발전 분당발전본부, 오포읍에 이웃돕기 성품 기탁
한국남동발전 분당발전본부, 오포읍에 이웃돕기 성품 기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남동발전 분당발전본부 최상철 부장은 지난 26일 오포읍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미역ㆍ다시마 60박스(300만원 상당)를 기탁했다.

최 부장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각종 지역행사가 취소돼 판매에 어려움을 겪는 지역주민의 애환을 함께하고자 지역 특산품인 미역과 다시마를 구입했다”며 “기탁을 통해 오포읍 취약계층에게 어려운 시기를 이겨낼 수 있는 도움이 되고 싶다”고 말했다.

이에 권용석 오포읍장은 “코로나19 확진환자가 다시 증가하고 있는 시기에 지역경제와 지역주민을 동시에 돕는 소중한 기부에 감사드린다”며 “그 취지가 더 빛나도록 오포읍 소외계층에게 골고루 나눠 드리겠다”고 화답했다.

한편, 한국남동발전 분당발전본부는 지역사회와의 상생 발전을 위한 다양한 형태의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치고 있다. 2018년부터 오포읍 취약계층을 위한 식품, 냉ㆍ난방용품 등 1천340만원 상당의 물품을 기탁했다.

광주=한상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