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오페라단과 남한산성아트홀의 만남…오페라 하이라이트 콘서트
국립오페라단과 남한산성아트홀의 만남…오페라 하이라이트 콘서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도시관리공사 남한산성아트홀은 국립오페라단의 ‘오페라 하이라이트 콘서트’를 다음달 2일 남한산성아트홀 대극장에서 개최한다.

이번 공연은 지난 8일 남한산성아트홀과 국립오페라단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영상화 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공동으로 추진했다.

코로나19로 장기간 공연장 운영이 중단됨에 따라 무관중 영상촬영으로 진행한다.

공연은 눈부신 지중해 빛 감성의 ‘이탈리아 오페라 아리아와 중창’을 국립오페라단이 새롭게 발굴한 신진 성악가들과 기존 국내 정상급 성악가들이 지휘자 금노상의 지휘로 경기필하모닉오케스트라와 함께 품격 있는 공연을 선사할 계획이다.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에게 작은 위로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유승하 광주도시관리공사 사장은 “코로나19 사태로 지친 시민들에게 작은 위로가 되기를 희망한다. 어려운 상황이지만 앞으로도 시민들이 만족할 수 있는 다양한 장르의 공연을 기획, 시민들에게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공연 실황은 다음달 7일 오후 7시30분 네이버TV와 남한산성아트홀 페이스북, 유튜브 등을 통해 감상할 수 있다.

광주=한상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