퓨렌스, 콜게이트와 '클라우드 보이는ARS 서비스' 협약 진행
퓨렌스, 콜게이트와 '클라우드 보이는ARS 서비스' 협약 진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 퓨렌스 신현삼 대표이사, 오른쪽 콜게이트 박원진 대표이사. 퓨렌스
왼쪽 퓨렌스 신현삼 대표이사, 오른쪽 콜게이트 박원진 대표이사. 퓨렌스

컨택센터 솔루션 개발 전문 업체 퓨렌스(대표이사 신현삼)와 보이는ARS 플랫폼 업체 콜게이트(대표이사 박원진, 김용진)가 손잡고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발굴에 나섰다.

퓨렌스와 콜게이트는 지난 29일 낮 12시, 보이는ARS 클라우드 비즈니스를 위해 MOU(양해각서)를 체결했다.

퓨렌스는 자체 개발한 컨택센터 통합 솔루션 CTI, 음성자동응답시스템(Irsee), 녹취시스템(RecSee), 전광판 솔루션(Wallts)은 물론 클라우드 컨택센터 구축을 위한 솔루션(Clex) 등을 개발 및 제공하고 있는 기업이다.

콜게이트는 특허받은 기술을 토대로 보이는ARS 플랫폼 분야에 압도적인 서비스 커버리지를 가지고 있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콜게이트는 서비스 연동을 위한 라이선스 발급을, 퓨렌스는 이를 활용한 서비스 플랫폼 운영·개발을 할 예정이다.

양사는 '클라우드 보이는 ARS 서비스 플랫폼' 개발로 가성비 높은 컨택센터를 구축하고, 공급 확대를 위한 기술지원, 마케팅 및 영업활동 전반에 대한 상호 협력을 강화해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이와 관련 퓨렌스 신현삼 대표이사는 "변화하는 컨택센터 시장에 양사가 상호보완하며 효과적인 보이는ARS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퓨렌스의 보이는ARS(이하 ArSee) 서비스는 다양한 레퍼런스를 통해 고객의 사업 형태에 따라 커스터마이징이 가능하다. ArSee는 기존 ARS와 연동이 가능해 음성 통화를 하는 고객에게 문자나 웹 화면 등으로 모바일 컨텐츠를 제공한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이름 2020-07-05 19:37:05
클라우드 보이는 ARS 서비스 플랫폼 개발로 좀 더 스마트하게 생활할 수 있을 거 같아요. 양사가 서로 좋은 관계를 유지하면서 상호보완하고 잘 이끌어 나갈 수 있기를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