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래가 좋아', 채널·시간대 옮기고 오늘(30일) 첫 방송
'노래가 좋아', 채널·시간대 옮기고 오늘(30일) 첫 방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래가 좋아'의 MC 장윤정, 도경완 부부. KBS
'노래가 좋아'의 MC 장윤정, 도경완 부부. KBS

일반인의 노래 대결 프로그램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노래가 좋아'가 채널과 시간대를 옮겨 새롭게 시청자들을 찾아간다.

30일 KBS에 따르면 '노래가 좋아'는 개편을 맞아 KBS 1TV에서 KBS 2TV로 자리를 옮겨 매주 화요일 저녁 8시 30분에 방송된다.

이날 '노래가 좋아'에서는 '트로트 신동 특집' 무대가 꾸며진다. 그간 정동원, 홍잠언, 남승민, 전유진 등 화제의 트로트 신동들을 배출해온 '노래가 좋아'에서 그들을 뛰어넘을 차세대 트로트 신동을 선발하기 위한 뜨거운 무대가 펼쳐질 예정이다.

또한 이들을 심사하기 위해 가요계의 신사 이무송, 개그계의 디바 김미려, 글로벌 예능인 샘 오취리, 대세 중의 대세 태권 트롯 나태주까지 특급 심사위원 군단이 출격한다. 이들의 유쾌한 입담과 재치 있는 심사평으로 방송의 재미를 더한다.

아울려 총 5명의 트로트 신동이 무대에 올라 '노래가 좋아'에 대한 기대감을 한껏 끌어올린다. 어린 나이가 믿기지 않을 만큼 뛰어난 트로트 실력에, 무대를 즐기는 표정과 섬세한 제스처까지 다양한 끼를 선보일 예정이라고.

그중 프로에 가까운 완벽한 무대를 보여준 한 참가자의 무대에 가수 나태주가 "오히려 내가 배워야겠다"며 입을 다물지 못했다는 후문. 또 첫 소절부터 타고난 감성과 창법으로 심사위원은 물론, MC장윤정의 마음까지 사로잡은 참가자가 등장했다고 전해져 기대감을 모은다.

부부MC 장윤정, 도경완의 찰떡 호흡과 더욱 업그레이드된 모습의 '노래가 좋아'는 30일 오후 8시 30분 KBS 2TV에서 확인할 수 있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