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전보건공단 경기지역본부, 물류창고 현장 화재·폭발사고 예방 안전점검 실시
안전보건공단 경기지역본부, 물류창고 현장 화재·폭발사고 예방 안전점검 실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전보건공단 경기지역본부(본부장 김덕일)는 4일 용인시 소재 ㈜유일산업개발 용인테크노밸리 ㈜빅토리아코리아 물류창고 신축공사 현장에서 제293차 안전점검의 날 행사를 실시했다.

이날 행사에는 공사 현장소장 및 발주처 관계자, 민간안전전문기관 등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행사는 최근 잇따른 물류센터 화재?폭발 사망사고로 인한 사회적 관심이 고조되는 가운데 관내 물류창고 현장을 대상으로 화재폭발사고 예방을 위해 화재ㆍ폭발 위험작업장소 및 작업장 주요 소방시설을 집중 점검하고 근로자 안전의식을 제고하기 위해 실시됐다.

또 현장 근로자를 대상으로 집중호우로 인한 장마철 건설현장 안전보건 길잡이 및 화재ㆍ폭발사고 예방 포스터, 리플릿, 4대 악성 사고사망 예방 키메시지 홍보물품 배포 등 산재 사고사망 예방 캠페인을 전개했다.

김덕일 본부장은 “화재ㆍ폭발사고는 초기 진압이 중요하다”면서 “사업주는 화재감시자를 지정하고 화기 작업 절차를 수립ㆍ운영해야 하고, 근로자는 작업 중 지속적인 통풍ㆍ환기 실시와 용접 전 가연물 제거 등 사전 예방조치 후 작업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김태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