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공항공사, 신규 헬기장 운영 기념식 개최
인천공항공사, 신규 헬기장 운영 기념식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신규 헬기장 운영 시작을 알리는 기념식을 열었다고 13일 밝혔다.

공항공사는 종전 헬기장 이용에 어려움이 커짐에 따라 2017년부터 부지선정, 설계, 건설, 안전점검 등 3년간 준비과정을 거쳐 새로운 헬기장 운영을 시작했다.

이번 헬기장은 종전 항공기 운항 경로에 간섭을 최소화 하면서 여객터미널과의 접근성을 고려해 공항화물청사역 북동쪽에 자리를 잡았다. 착륙대 46m×46m(헬리패드 25.1m×25.1m) 크기로 우리나라 대통령 전용기 모델인 S-92A급 대형 헬기도 이착륙이 가능한 규모다.

구본환 인천공항공사 사장은 “인천공항 신규 헬기장은 향후 교통수단의 패러다임을 바꾸게 될 미래 도심형 모빌리티(UAM)의 시험운항을 위한 이·착륙 테스트 베드로도 활용할 예정”이라고 했다.

이승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