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의사집단 휴업, 병원 방문 전 확인하는 방법은?
오늘 의사집단 휴업, 병원 방문 전 확인하는 방법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젠 홈페이지 화면 갈무리.
이젠 홈페이지 화면 갈무리.

의과대학 정원 확대 정책에 정부와 대한의사협회가 합의점을 찾지 못하면서 14일 의료계가 집단 휴진한다.

광복절과 임시공휴일까지 연휴가 이어져 아예 휴가를 병원도 많아 병원 방문 전 진료 여부를 확인해 보는 게 좋다.

보건복지부 콜센터(129)에 전화해 문 연 의료기관을 확인하거나, 보건복지부의 누리집을 통해서도 볼 수 있다.

보건복지부는 <의사협회 집단휴진 기간 문 여는 병원 안내>를 오는 15일 오전 8시까지 누리집에 제공한다. 지역별 동네별 세부적으로 전화번호와 위치, 진료 여부 등이 게재돼 있어 확인 후 방문하면 된다. 이밖에 경기도청과 각 시군 누리집을 통해서도 확인할 수 있다. 응급의료포털 E-GEN과, 애플리케이션을 통해서도 응급 진료 상황과 문을 연 동네병원 등을 확인할 수 있다.

교통사고나 긴급 상황이 발생하면 대형병원 응급실 방문이 가능하다. 이날 파업에 대형병원 전공의가 다수 참여하지만, 응급실과, 분만실, 중환자실, 투석실 등 필수 진료 인력은 파업에 참여하지 않는다.

3차 의료기관(상급종합병원)에는 1(의원)ㆍ2차(4가지 이상과가 있는 병원, 종합병원)의료기관의 진료의뢰서가 있어야 갈 수 있다. 도내 3차 의료기관은 남부권 수원 아주대학교병원, 안산 고대병원, 분당 서울대병원, 한림대학교 평촌성심병원이 해당하며 서북부권에는 길병원, 인하대병원, 순천향대 부천병원 등이다. 응급실은 방문 가능하다.

이 외에 종합병원과 대학병원은 2차 의료기관이므로 진료의뢰서가 없이도 해당 과를 방문해 진료를 볼 수 있다. 다만, 대학병원 등은 주로 예약환자를 중심으로 진료가 이뤄지는 만큼 과 특성에 따라 예약이 다 찼을 때 진료를 보지 못하거나 대기시간이 길어질 수 있다.

정자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