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천 시민 80% 과천청사 유휴지 개발 반대…여론조사 결과
과천 시민 80% 과천청사 유휴지 개발 반대…여론조사 결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천 시민 대다수가 정부과천청사 유휴지 개발에 반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과천시가 전문조사기관 ㈜현대리서치연구소를 통해 지난 6일부터 8일까지 3일 동안 시민 1천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진행했다. 설문 내용은 정부과천청사 유휴지 포함 일대 개발계획 찬반 여부와 향후 이용방안, 과천시가 추진하는 AI·바이오 클러스터 개발지지 여부 등이다.

설문 결과, 정부과천청사 유휴지 포함 일대 개발계획에 대해 반대한다는 응답이 80%, 찬성한다는 응답이 18.9% 등으로 집계됐다. 반대 이유는 시민의 휴식·녹지 공간 감소가 47.6%로 가장 많았고, 주거환경 악화 22.9%, 과천시의 장기발전 가능성 저해 15.7%, 베드타운으로 자립도시 기능 쇠락 7.4% 등의 순으로 집계됐다.

정부과천청사 유휴지를 포함해 이 일대 이용방안에 대해선 공원 등 시민휴식공간이 42.9%, 현재와 같은 유휴부지공간 유지 15.7%, AI·바이오클러스터로 개발 11.9%, 시민광장으로 조성 10.3% 등의 순이었다.

정부과천청사 유휴지 포함 일대 개발을 찬성하는 이유로는 과천 시민의 내집 마련 기회 확보 46.7%, 과천시 주택공급 확대 기여 19.8%, 과천시 집값 안정·하락에 기여 16.8% 등으로 조사됐다.

과천=김형표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