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성남형 공공재개발 사업모델 정책세미나’ 공개
LH, ‘성남형 공공재개발 사업모델 정책세미나’ 공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H, ‘성남형 공공재개발 사업모델 정책세미나’ 공개

한국토지주택공사(LHㆍ사장 변창흠)는 최근 LH가 주관한 ‘성남형 공공재개발 추진전략 방안 모색을 위한 정책세미나’ 동영상을 18일 오전 10시 LH TV 유튜브 채널을 통해 송출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세미나는 지난 20년간 순환이주방식으로 진행했던 성남 원도심 재개발사업의 새로운 발전방향과 공공시행 재개발사업의 제도 개선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세미나 동영상에서는 홍경구 단국대학교 교수가 ‘성남시 재개발사업에 대한 공공의 새로운 시도’라는 주제로, 지역특성에 맞는 재생형 정비사업 수행을 통한 젠트리피케이션 방지 및 기존 도시생태계를 유지ㆍ발전시키는 성남 2030 재개발사업의 추진 방향을 발표한다.

또 박진서 LH 경기지역본부 도시정비설계부 부장이 공공임대상가 확대를 위한 법적 근거 마련, 순환용 주택 운용확대를 위한 법령 개정 및 사업절차 간소화 방안 등 주민들의 의견이 반영된 공공재개발 활성화를 위한 제도개선 사항을 제안한다.

이어 종합토론에서는 김도년 성균관대학교 교수를 좌장으로 김영욱 세종대학교 교수, 문정민 한국주거학회 회장, 박효열 LH 경기지역본부 지역균형재생처장, 배웅규 중앙대학교 교수, 이재평 국토교통부 주택정비과장, 조준배 유진도시건축연구소 본부장, 최봉문 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 도시개혁센터 이사장이 참여해 순환용주택의 적기확보 방안 등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교환한다.

변창흠 사장은 “LH는 사업관리 전문성을 발휘해 공공재개발사업을 일자리 창출, 생활 인프라 구축 등의 정책사업과 연계하는 등 공공디벨로퍼이자 주거복지서비스 주체로서의 역할을 적극적으로 수행하겠다”고 말했다.

홍완식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