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의회 신득상 의장, 농수산물 판매 지원 사격
강화군의회 신득상 의장, 농수산물 판매 지원 사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화군의회 신득상의장이 강화 농수산물 판매대를 둘러보고 있다.

강화군 의회 신득상 의장이 지역 농수산물 판매 현장을 찾아 협력을 요청하는 등 판로 확대 행보로 분주하다.

24일 강화군의회에 따르면 신 의장은 지역 특산물에 대한 판매자·소비자들의 관심을 환기하고자 관내 식품제조업체와 함께 세이브존 광명점 식품관을 방문, 판로 확보 등을 요청했다.

세이브존은 서울·경기·전주·대전·울산·부산 등 전국 유통망을 가진 백화점 형식의 대형 할인매장으로, 현재 강화농수산물인 메추리알·순무김치·인삼세트·느타리버섯·속노랑고구마·새우젓 등을 전국 9개 지점의 진열대에서 판매하고 있다.

특히 세이브존은 반품 없이 직매입 현금결제 조건으로 지난달에만 약 8천만원 상당의 강화 농수산물을 사는 등 강화지역 제조업·농가 소득에 기여하고 있다.

세이브존 식품매입부 관계자는 “2년 전 업무협약을 맺은 이래 강화 농·특산물을 판매해 소비자들로부터 높은 호응을 얻었다”며 “앞으로도 강화농산물의 판로 확대에 적극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신득상 의장은 “강화 농수산물은 천혜 자연이 만들어낸 전국 최고의 고품질 상품들로서 더 많은 특산물들이 판매될 수 있도록 적극 협력해 달라”며 “지역민들에겐 판로 확보와 안정을 소비자들에겐 만족도와 신뢰를 확보할 수 있게끔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창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