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시청 지현우, 전국육상 남일반 투포환 시즌 첫 金
파주시청 지현우, 전국육상 남일반 투포환 시즌 첫 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등부 혼성 1천600mR 양주 덕계고 1위...여일 7종 신지애 패권

지현우(파주시청)가 2020 예천전국대학ㆍ일반육상대회에서 남자 일반부 투포환에서 시즌 첫 정상을 차지했다.

여태성 감독의 지도를 받고 있는 지현우는 22일 경북 예천공설운동장에서 계속된 대회 4일째 남자 일반부 투포환에서 17m12를 던져 여진성(전북 익산시청ㆍ16m44)과 종목 1인자인 ‘베테랑’ 정일우(남양주시청ㆍ16m13)를 따돌리고 금메달을 획득했다.

또 같은 장소서 함께 열린 문화체육부장관기 제41회 전국시도대항육상경기대회 고등부 혼성 1천600m 계주 결승서는 최윤서ㆍ조휘인ㆍ성재준ㆍ김애영이 이어 달린 양주 덕계고가 3분40초85로 포항 두호고(3분44초89)에 앞서 우승, 2일째 여고부 400m 우승자 최윤서는 대회 2관왕에 올랐다.

여자 일반부 7종경기서는 신지애(시흥시청)가 3천474점을 마크하며 1위를 차지했고, 3천m 장애물경주 고희주(남양주시청)와 높이뛰기 박근정(파주시청)은 각각 11분01초93, 1m65의 기록으로 최수아(경기도청ㆍ11분06초92)와 한다례(파주시청ㆍ1m60)를 제치고 정상에 동행했다.

한편, 여고부 400m 계주 결승서는 인천 인일여고가 김태연ㆍ신현진ㆍ김희윤ㆍ김지원이 이어 달려 48초87로 양주 덕계고(50초46), 경북체고(50초54)를 가볍게 누르고 패권을 안았다.

이 밖에 남중부 110m 허들 김건우(안산 와동중)는 결승서 15초57로 준우승을 차지했고, 여중부 200m 오소희(인천 인화여중)도 26초16을 기록하며 2위로 골인했다. 남중부 800m 김세현(시흥 신천중)과 여고부 세단뛰기 김아영(광명 충현고)도 각각 2분07초49, 11m70으로 나란히 은메달을 획득했다.

황선학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