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훈 변호사, 김봉현 룸살롱 접대 의혹 검사 실명 공개
박훈 변호사, 김봉현 룸살롱 접대 의혹 검사 실명 공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훈 변호사가 20일 자신의 SNS에 김봉현 전 스타모빌리티 회장의 이른바 ‘검사 술접대’ 참석 의혹을 받고 있는 검사의 실명을 공개했다.

박 변호사는 “김봉현이 접대했다는 검사 중 1명”이라며 “공익적 차원에서 공개한다”고 적었다. 박 변호사가 공개한 검사는 수원지검 안산지청 A 부부장검사이며, 지난해 라임자산운용(라임) 사건을 수사한 서울남부지검에 근무했다.

앞서 라임 사태의 핵심 인물인 김 전 회장은 “지난해 7월 A 변호사를 통해 현직 검사 3명에게 1천만원 상당의 술 접대를 했다”고 주장했다. 이후 법무부는 감찰에 나섰고 검찰도 수사전담팀을 구성해 수사 중이다.

정민훈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