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 크리스마스 시즌 맞이 유니폼 공개
현대건설, 크리스마스 시즌 맞이 유니폼 공개
  • 김경수 기자 2ks@kyeonggi.com
  • 입력   2020. 11. 16   오후 5 : 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건설 제공

여자프로배구 수원 현대건설이 크리스마스 시즌에 착용할 유니폼을 공개했다.

1977년 1월 창단한 현대건설은 “연말과 크리스마스를 앞두고 배구팬과 선수들간 일체감을 느끼게하고자 창단 첫 크리스마스 유니폼을 선보인다”고 16일 밝혔다.

유니폼은 홈과 원정 두 종류로, 현대건설은 12월 한 달간 총 6경기에서 해당 유니폼을 착용할 예정이다.

구단 관계자는 “현대건설만의 특별한 유니폼을 팬들에게 제공하고자 구단 최초로 크리스마스 에디션 유니폼을 제작하게 됐다. 매년 12월마다 크리스마스 에디션 유니폼을 제작할 예정이다”라며 “다양한 이벤트와 상품 등을 통해 배구팬과 소통할 수 있는 운영을 점차 확대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현대건설의 크리스마스 시즌 맞이 유니폼은 16일부터 구단 공식 쇼핑몰에서 사전예약 주문을 받는다.

김경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