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평통자문회의 강화군협의회, 실향민 합동 망향제 개최
민주평통자문회의 강화군협의회, 실향민 합동 망향제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강화군협의회는 17일 강화평화의전망대에서 실향민 합동 망향제를 개최했다./강화군 제공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강화군협의회는 17일 강화군 양사면 철산리 강화평화전망대에서 실향민, 이탈주민, 자문위원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강화군 실향민 합동 망향제’를 개최했다.

이날 열린 실향민 합동 망향제는 실향민 어르신들이 북에 두고 온 가족들에게 헌화, 망향의 글 낭독, ‘우리의 소원은 통일’ 제창, 만세 삼창의 순으로 진행됐다.

특히, 북에 있는 가족을 그리워하는 시간에는 손에 잡힐듯한 북녘 땅을 마주하고도 가족들을 만날 수 없는 실향민들의 그리움과 아쉬움이 가득했다.

최금자 협의회장은 “고향을 그리워하는 실향민들의 아픔을 조금이나마 달래고 위로하고자 매년 망향제를 개최하고 있다”며 “실향민들이 우리 사회에서 잘 적응할 수 있도록 자문위원님들과 함께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창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