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문화 수요 충족위한 복합커뮤니티센터 기공식
강화군, 문화 수요 충족위한 복합커뮤니티센터 기공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특수상황지역개발사업의 일환으로 추진한 ‘강화군 복합커뮤니티센터 건립 사업’이 기공식을 갖고 본격적인 사업에 들어갔다.

25일 강화군에 따르면 복합커뮤니티센터는 강화읍 남산리 213-2 일원 1천744㎡ 부지에 지하 2층, 지상 6층, 연면적 8천969㎡ 규모로 사업비 199억원을 투입해 내년 12월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센터 주요시설로는 어린이 실내놀이시설, 도시재생센터, 여성복지회관, 장남감대여소, 다목적 홀, 장병휴게실 등을 조성한다.

특히 군은 주민들의 접근성 향상을 위해 별도의 사업비 45억원을 투입해 공영주차장 123면을 조성한다.

군은 센터가 생기면 어린이와 부모가 함께 힐링하며 즐길 수 있고, 가족복지 수요를 충족하면서 지역 주민의 문화향유와 공동체 회복을 위한 커뮤니티의 역할을 충분히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유천호 군수는 “모든 계층이 함께 이용할 수 있는 복합커뮤니티센터는 지역 내 문화복지 향상은 물론 지역주민 간 소통과 교류 등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공간이 될 것”이라며 “모든 군민이 문화복지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다양한 시설을 지속적으로 확충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행사는 유천호 강화군수, 신득상 군의회 의장, 국민의힘 배준영 국회의원(중·강화·옹진)과 지역주민이 참여했다. 행사 전 방역소독 작업을 마치고 발열검사와 마스크 착용 등 방역수칙을 지키며 간소한 행사를 치렀다.


김창수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